통계 위젯 (블랙)

02
13
28654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0


협력사에 에너지절감 노하우 전수 News

『대중소 상생 에너지 同幸 사업』보고회 개최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5개월간 5개 협력사와 함께 추진해온 협력사 에너지 절감 방안 발표

... 향후 3년 동안 총 15,580Mwh 절감할 수 있는 개선방안 도출

- 전력 부족과 온실가스 문제 해결 위한 정부·대·중소기업 상생협력 사업

- 여타 협력사 및 현대차그룹 계열사까지 에너지절감 기술 교류 확대 시행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16일(화) 남양연구소(경기도 화성시 소재)에서 한일이화, 세종공업 등 5개 협력사 대표, 지식경제부 관계자, 현대차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대중소 상생에너지 동행(同幸)사업 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지난 6월 온실가스 감축 및 에너지 절약 노하우를 중소 협력사에게 제공하기 위해 한일이화, 세종공업, 두원공조, 대성전기공업, 인지컨트롤스 등 5개 협력사와 함께 ‘대중소 상생에너지 동행(同幸:함께 하는 행복)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사업 보고회에서 현대차는 6월 체결한 협약에 따라 5개월간 협력사와 함께 추진해 온 성과를 발표하고, 향후 여타 협력사 및 현대차그룹 계열사까지 에너지 절감 노하우를 공유할 수 있도록 ‘에너지 기술 교류회’를 운영하기로 했다.


이번 ‘대중소 에너지 동행사업’에 참여한 5개사는 내년부터 개선내용을 반영해 2015년까지 총 15,580Mwh를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는 16.4kwh급 전기자동차 95만 여대를 충전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이번 사업은 최근 전국가적인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전력난뿐만 아니라 전세계적인 이슈인 온실가스 문제를 적극 대응하기 위한 정부-대기업-중소기업간 상생의 협력사업이다.


지난 5개월간의 사업기간 동안 현대차는 먼저 협력사를 직접 방문해 에너지 관리체계를 진단하고, 협력사의 에너지 담당 임직원들과 멘토링을 맺어 운영 개선점을 발굴했다.


또한 공정 및 설비에 대한 현장 실사와 측정을 통해 에너지원 및 에너지 흐름 을 정밀 파악해 개선 과제를 도출하고, 과제의 에너지 저감효과를 검증함으로써 이후에도 협력사가 실행을 지속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는데 역점을 뒀다.


아울러 현대차는 본 사업의 성과를 5개 협력사외 다른 협력사와 현대차그룹 계열사까지 공유하고 개선사항을 성공적으로 실행할 수 있도록 ‘협력사 에너지 기술 교류회’를 정기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다.


한편 현대차는 2003년부터 협력사를 대상으로 온실가스 감축 및 에너지 절감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그린 파트너십 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기술·재정적 협력을 지속적으로 시행해왔다.


Source of news : http://gt7.kr/go5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