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위젯 (블랙)

01
5
2868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0


K3, 중국 시장 출시 News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산둥성 지난시 올림픽센터에서 중국 현지 전략 준중형 ‘K3’ 신차발표회 가져

- 기아차 디자인 정체성에 중국 현지 선호 디자인 대거 반영해 차별화 추구

- 가솔린 1.6 감마/1.8 누우 엔진 탑재로 고성능, 경제성 두 마리 토끼 잡아

- 일과 여가의 균형 즐기는 신흥 중산층 및 신세대 엘리트가 주 타깃

- 런던올핌픽 남자 탁구 금메달리스트 ‘장지커’ 선수 모델 기용 등 차별화된 마케팅


기아차 중국 합작법인인 둥펑위에다기아(東風悅達起亞)는 16일(현지시간) 산둥성 지난시 올림픽센터 체육관에서 설영흥 현대차그룹 부회장, 천윈화(陳雲華) 둥펑위에다기아 동사장, 소남영 둥펑위에다기아 부사장 등 회사 관계자와 샤껑(夏耕) 산둥성 부성장, 수슈웨이(蘇樹偉) 지난시 부시장 등 정부 관계자 및 기자단 7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K3’ 신차발표회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둥펑위에다기아 소남영 부사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가장 경쟁이 치열한 준중형 시장에서 ‘K3’는 동급 차량을 압도하는 세련된 디자인과 상품경쟁력으로 기아차 브랜드 이미지를 한층 더 제고해 줄 새로운 전략 차종”이라며, “K5, K2와 함께 중국에서도 기아차 ‘K시리즈’의 돌풍을 이어가기 위해 차별화된 커뮤니케이션 및 마케팅 전략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출시 소감을 밝혔다.


‘K3’는 “감성적인 럭셔리 세단”을 콘셉트로 중국 내에서 새로운 소비층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20대 후반에서 30대 초반의 젊은층을 대상으로 미래 지향적인 디자인과 최첨단 편의사양 적용, 안전사양 확대 등 대폭 강화된 상품성을 적극 알려 시장 주도 차량으로 키워나갈 계획이다.


기아차는 ‘K시리즈’의 디자인 정체성을 계승하며 역동성과 세련미를 겸비한 ‘K3’에 중국 현지 고객의 요구를 대거 반영해 차별화를 추구했다.


특히 국내에서 판매되는 ‘K3’ 대비 전장(4600mm, +40mm)을 대폭 확대해 볼륨감을 강조하고, 전면부 라디에이터 그릴과 리어 램프 디자인 등을 차별화했다.


또한 첨단 하이테크 이미지 구현을 위해 각종 정보가 표시되는 TFT-LCD 패널과 LED 주간 주행등(DRL, Daytime Running Light)을 적용했고, 열선 스티어링 휠과 통풍, 열선, 파워, 메모리 기능을 결합한 시트 등을 도입해 월등한 편의사양을 확보했다.


아울러 고객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차량 안전성 강화를 위해 사이드 에어백을 기본으로 채택하는 한편, 커튼 에어백, 차체자세제어장치(VDC), 타이어 공기압 경보장치(TPMS) 등 안전사양의 적용을 확대했다.


이와 함께 동급 최고 수준의 1.6 감마 가솔린 엔진, 1.8 누우 가솔린 엔진 및 6단 변속기를 탑재해 주요 경쟁차 대비 우수한 동력성능과 연비를 확보하며 감성 럭셔리 세단의 외관에 걸맞은 성능 및 경제성을 구현했다.


한편 ‘K3’ 광고 모델로는 현재 중국인들의 열렬한 사랑을 받고 있는 런던올림픽 남자 탁구 금메달리스트 ‘장지커’ 선수를 기용해 초기 신차 판매 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기아차는 혜성과 같이 등장해 올림픽 금메달리스트가 된 장지커 선수의 새롭고 역동적인 모습이 ‘K3’의 초기 이미지 형성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아차는 이외에도 이종 업체와의 제휴 마케팅, 고객 참여와 상상력을 자극하는 새로운 형태의 옥외광고 등 기존과는 차별화된 커뮤니케이션 방식으로 고객에게 ‘K3’의 상품성을 널릴 알릴 계획이다.


마케팅 활동에 있어서도 사전 예약고객 판촉과 지역별 신차 발표회, 시승회 등과 함께 ‘K3 드림 에이전트 캠페인’을 전개해 온·오프라인 활동이 결합된 고객 참여 프로그램으로 시장의 관심을 끌 계획이다.


‘K3 드림 에이전트 캠페인’은 참가자가 본인의 꿈과 관련된 응모 영상을 제출하면 예선을 거쳐 본선 진출자를 선정하고, 이들이 ‘K3’ 홍보, 기아차 브랜드 이미지 제고 등과 관련된 미션 수행을 마치면 최후의 1인을 선발해 자신의 꿈을 실현할 수 있는 지원금을 지급하게 된다.


기아차는 향후 ‘K3’를 월평균 1만대 이상 판매해 시장에 안정적으로 진입한 후, 3공장이 준공되는 2014년 이후에는 연간 14만대 이상을 판매해 경쟁이 치열한 중국 준중형 차급의 메인 차종으로 키워나갈 계획이다.


한편 ‘K3’에 앞서 지난해 2월과 6월 중국 시장에 선보인 K5, K2는 지난 9월 각각 4,895대, 15,656대로 월간 최대 판매실적을 기록하는 등 향후 ‘K3’의 성공 전망을 밝게 하고 있으며, 특히 ‘K3’가 같은 C 세그먼트의 K2와 시너지 효과를 발휘해 시장 지배력을 더욱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아차는 기대하고 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go2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