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위젯 (블랙)

12
13
30414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0


기아차, ‘K3’ 실내 디자인·3요소 공개 News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내부 렌더링 공개 … 독특함과 생동감을 잘 살린 실내 디자인

- 디자인 : K시리즈 DNA 계승한 한층 과감하고 세련된 스타일

- 성능 : 뛰어난 주행 성능과 경제성 등 새로운 차원의 드라이빙

- 편의성 : 운전자를 배려한 다양한 최첨단 스마트 편의사양


기아차가 17일 출시할 준중형 신차 ‘K3’의 실내 디자인 및 세 가지 특징을 공개했다.


기아자동차㈜는 5일 K3 내부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하는 한편, ▲스타일 ▲성능 ▲편의성 등 세 가지 특징의 3요소를 발표했다.


■ 내부 렌더링


이번에 공개된 ‘K3’의 실내 디자인은 물방울의 파형을 형상화 한 캐릭터라인을 곳곳에 녹여내 독특함과 생동감이 느껴지며, 이에 안정적인 비례와 고급화 요소를 적용해 웅장함과 고급스러움을 살려낸 것이 특징이다.


또한 도어 트림에는 상부, 암레스트 등 주요 부분에 소프트 타입 고급 내장재를 적용, 플라스틱 재질의 차가움 대신 따뜻함과 고급스러움이 묻어나도록 했다.


풍부한 볼륨감이 돋보이는 센터페시아는 마치 상하가 분리된 듯한 디자인을 통해 독특함과 역동적인 느낌이 조화를 이루며, 각종 조작 스위치를 중앙에 집중 배치해 조작 편의성을 높였다.


■ 3요소 1 : Style Spec (디자인)


‘K3’는 동급 경쟁 차종에서 볼 수 없던 세련되고 당당한 스타일을 바탕으로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준중형의 기준을 제시한다.


강인한 인상이 돋보이는 헤드램프는 24개의 LED 광원을 적용한 LED DRL과 프로젝션 램프가 더해져 하이테크한 전면부 이미지를 구현하고 있으며, 기아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반영한 라디에이터 그릴과 엠블렘 상단의 과감한 후드 라인은 K시리즈 특유의 역동적인 느낌을 강조한다.


특히 헤드램프와 라디에이터 그릴 디자인을 하나로 이어 보다 대담하고 세련된 인상을 준다.


속도감이 느껴지는 바디실루엣과 독창적인 사이드 캐릭터 라인으로 역동적인 이미지를 구현했다. 또한 4글라스 디자인은 탑승자의 시야를 확장시켜 사각지대를 줄여 줄 뿐만 아니라 개방감을 확대시켰다.


측면 디자인의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는 휠은 세련된 디테일과 고급감이 강조된 전면 가공타입 17인치 휠을 적용했다.


LED 면발광 타입의 간접조명 방식을 사용한 리어 램프는 부드럽고 고급스러운 후면 이미지를 연출했으며 LED 제동등을 통해 시인성을 높였다.


■ 3요소 2 : Performance Spec (성능)


‘K3’는 강하고 부드러운 주행 성능과 뛰어난 경제성 등 이제껏 경험해 보지 못한 새로운 차원의 드라이빙을 선사한다.


‘K3’는 ▲고성능 GDI 엔진 탑재 ▲공력 개선 극대화 등을 통해 동급 최고 수준의 출력과 연비를 달성, 파워풀한 주행 성능과 탁월한 경제성을 동시에 실현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주행에 최적화 된 서스펜션 설계로 부드럽고 안락한 승차감은 물론 안정적인 주행 및 조향 안정성도 확보했다.


■ 3요소 3 : Convenience Spec (편의성)


‘K3’는 운전 편의성을 향상시켜주는 다양한 최첨단 스마트 사양을 적용, 운전자와 교감하고 운전자를 배려하는 감성 준중형 세단으로 탄생했다.


7인치 대화면 디스플레이와 사용자를 배려한 인터페이스가 돋보이는 내비게이션은 기아차의 차세대 텔레매틱스 서비스 ‘유보(UVO)’ 시스템을 적용해 스마트한 ‘카 라이프(Car Life)’의 기준을 제시한다.


또한 ▲운전자가 미리 설정한 운전석 시트위치를 최대 2개까지 기억해 최적의 시트 착좌감을 제공하는 운전석 메모리 시트 ▲평행주차 시 차량에 장착된 초음파 센서를 이용하여 주차공간을 탐색하고, 스티어링 휠 제어로 주차를 도와주는 주차조향 보조시스템(SPAS)은 운전자에게 최상의 편의성을 제공한다.


이 밖에도 ‘K3’는 ▲VSM (차세대 VDC)을 전 모델 기본 적용해 주행 안정성과 사고 예방성능을 극대화했으며, ▲스마트키를 소지한 운전자가 접근 시 차량의 일부 램프가 자동 점등되고 아웃사이드 미러가 펼쳐지는 웰컴 기능은 운전자에게 ‘K3’ 오너로서의 자부심과 만족을 선사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스타일에서 성능, 사양까지 차급을 뛰어넘는 새로운 가치를 지향하는 ‘K3’가 국내 준중형 시장에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g61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