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위젯 (블랙)

04
9
2900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0


포스코패밀리, 인도네시아 교육인프라 개선활동에 앞장 News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인니 칠레곤 학교 개·보수 지원

인도네시아 내 포스코패밀리사들은 칠레곤에 제철소를 건설 중인 크라카타우 포스코를 중심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그동안 인도네시아 긴급구호센터 운영을 통해 재난재해 발생 시 즉각적인 지원을 해왔고, 헌혈 및 도서관 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지난해 실시한 칠레곤 지역조사 결과 지역사회에 가장 필요한 것 중 하나가 교육환경 개선이었다. 포스코와 포스코건설은 지역 5개교에 시설 개·보수 지원 등의 활동을 벌이고 있다.


■ 9박10일… “평생 잊지 못할 추억”

지난 7월 3일부터 12일까지 포스코건설의 대학생 봉사단 ‘해피빌더 (Happy Builder)’는 인도네시아 칠레곤 현지에 가서 학교시설 개·보수 봉사활동 및 문화교류 행사를 펼쳤다.


포스코건설 대학생봉사단 해피빌더 25명은 크라카타우 포스코 일관제철소 현장에 근무하는 포스코패밀리 봉사단 100여 명과 함께 칠레곤시 인근 3개 마을에서 초등학교 5곳을 개·보수했다. 이들은 9박10일 동안 무더운 날씨 속에서 학교 개·보수 활동에 참여해 벽돌을 직접 나르고 한국 문화를 알리는 벽화를 그리며 솜씨를 뽐냈다. 그리고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일일교사 체험을 통해 손톱 깎기, 양치질 등 기본적인 위생교육을 전파하고, 페이스페인팅과 종이탈 만들기 등 미술교육을 실시했다.


또한 문화체육관광부의 후원으로 컴퓨터와 빔프로젝터를 갖춘 시청각 멀티미디어실을 2곳의 주민센터에 마련하고, 5곳의 초등학교에는 한류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는 시청각 기자재를 지원했다. 해피빌더 대학생봉사단 위수미 씨(한국외대 2학년)는 “짧은 기간이었지만 평생 잊지 못할 추억으로 남을 것”이라며 “한국말로 친근하게 다가와준 인도네시아 아이들이 많이 그리울 것 같다”고 말했다.


■ 흥겨운 공연, 한-인니 다양한 문화교류

주말에는 칠레곤시에 위치한 대형 쇼핑몰 야외무대에서 한국-인도네시아 간 다양한 문화교류 행사를 가졌다. 지역주민 1000여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에서 해피빌더 대학생 봉사단은 투호·제기차기 등 한국 전통문화를 소개하고, 케이팝(K-Pop)·댄스 등 한류를 알리는 역할을 했다. 또한 현지 교민을 주축으로 한 흥겨운 사물놀이도 함께 선보였다. 이에 인도네시아 공연팀은 전통무술과 전통악기 연주를 통해 한국 측 공연에 화답했다.


이번 문화축제를 관람한 인도네시아 국영철강회사 크라카타우스틸의 이난(Inan) 이사는 “양국 문화가 어우러진 멋진 공연이었으며, 앞으로도 한국과 인도네시아 간 문화교류가 더욱 활발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와 포스코건설, 크라카타우 포스코는 앞으로도 학교시설 개·보수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지역사회에서 사랑받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Source of news : http://gt7.kr/fqx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