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위젯 (블랙)

00
15
2862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0


남자의 품격은 빅백으로 완성한다! News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드라마 속 엘리트 남성들의 선택은 에이드레스의 빅백

- 에이드레스의 브랜드 이미지 제고는 물론 남성 트렌드 리드


특징 없는 딱딱한 서류 가방 대신 수트와 비즈니스 룩을 돋보이게 해 줄 빅백이 남자들의 키워드가 되었다. 빅백이 여성의 전유물이라고 여겨졌던 것은 이미 옛말. 유행을 선도하는 드라마 속 패션을 살펴보면 소위 잘나가는 전문직 역할을 맡은 남자들은 평범한 가방 대신 실용성을 중시한 멋스러운 빅백을 선호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토탈 패션 기업 ㈜이에프씨(Esquire Fashion Company, 구: 에스콰이아)가 전개하고 있는 도심 라이프 스타일을 즐기는 네오 클래식 감성의 남성 잡화 브랜드 에이드레스(a dress)는 전략적인 PPL(간접광고)로 브랜드 이미지 제고는 물론 남성 트렌드를 제안하며 패션을 선두하고 있다. 사회적으로 인정받는 아나운서, 의사 등의 역할에 스타일리쉬한 패션을 제안하고 제품을 협찬함으로써 에이드레스의 인지도 상승에 톡톡한 효과를 가져다 주는 것이다.


MBC의 일일 시트콤 ‘스탠바이’에서 귀여우면서도 헌칠한 허당 아나운서로 나오는 류진은 아나운서답게 너무 전형적인 수트 대신 색상 톤이 통일된 수트 룩에 에이드레스의 화이트 빅백으로 마무리를 했다. 화이트 빅백은 시원한 컬러감에 깔끔한 디자인이 접목되어 간결하다. 또한 밑단을 검정색 가죽으로 덧데어 모던하면서도 모양을 잘 잡아줄 뿐만 아니라 바닥에 많이 닿는 부분을 보호하도록 디자인 되어 실용성을 높였다.


또한 KBS 일일 드라마 ‘별도 달도 따줄게’에서 노인 요양병원 외과의사 역을 맡고 있는 조동혁은 밝고 경쾌하면서도 튀지 않는 전문직 남성의 패션을 소화해내고 있다. 조동혁은 에이드레스의 빅백으로 코디를 하여 정중한 자리에 어울리는 옷차림에 지적인 느낌을 잃지 않으면서도 캐주얼로 포인트를 주어 상반된 느낌의 절묘함을 살려내고 있다.


‘넝쿨째 굴러온 당신’에서 최근 빼품남으로 사랑 받고 있는 유준상은 일등 신랑감 외과의사 역을 맡으며 댄디한 패션을 다채롭게 보여주고 있는데 빅백이 빠지지 않는다. 유준상은 가방을 어깨에 걸치기보다 주로 손에 들고 다니는 방식으로 여자들이 원하는 국민 남편의 패션을 완성하고 있다.


그 외에 JTBC의 수목 드라마 ‘친애하는 당신에게’의 남자 주인공 홍종현은 건축회사에 근무하는 완벽한 연하남편이지만 옛사랑에 감정이 흔들리는 내면의 갈등을 겪는 단순하지 않은 역이다. 건축 사무소에 근무하는 역할답게 캐주얼하고 활동하기 편한 패션을 보여주는 그는 수납이 용이하여 실용성을 높이고 깔끔한 디자인으로 활동성 있는 전문직 남성의 느낌을 주는 에이드레스의 가방을 선택했다.


이에프씨의 남성 잡화 브랜드를 선도하고 도심 라이프 스타일을 즐기는 네오 클래식 감성의 남성 잡화 브랜드 에이드레스(a dress)는 패션에 목말라하는 남성들에게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라인의 가방과 전문직 남성들이 많은 관심을 하지고 있는 패션을 제안하여 많은 남성들의 마음을 자극하고 있다. ‘세련된 전문직 남성’의 대명사인 아나운서 및 MC들을 대상으로 일과 자기 관리에 철저한 전문직 남자들이 메고 다니는 가방이라는 이미지까지 부여하여 디자인과 이미지의 두 가지 면을 충족시키고 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fig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