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위젯 (블랙)

12
3
29889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0


서울-투-소울(Seoul-To-Soul) 캠페인 개시! News

10명의 체험단과 함께하는 포드 브랜드 캠페인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대표이사 정재희, 이하 포드코리아)는 브랜드 캠페인 “서울-투-소울(Seoul-to-Soul)” 참가자들이 미국과 유럽에 위치한 포드의 글로벌 시설들을 방문하여 다양한 포드의 신기술과 출시를 앞두고 있는 신차들을 경험하는 일정을 모두 마치고 귀국함에 따라, 이를 토대로 한 본격적인 브랜드 캠페인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서울-투-소울(Seoul-to-Soul)” 캠페인은 각 분야의 오피니언 리더와 일반 소비자가 2013년형 친환경 스마트 모델들을 소개하는 새로운 컨셉의 브랜드 캠페인이다. 특히 이번 캠페인은 직접 참가한 체험단의 생생한 목소리를 있는 그대로 담아냈다는 점에서 타 광고와는 다른 색다른 면을 보여준다.


총 열 명의 참가자로 이루어진 이번 체험단은 여행, 디자인, 패션, 음악 등 다양한 분야의 파워블로거 및 오피니언 리더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포드코리아 페이스북을 통해 선발된 일반 소비자 두 명도 함께 참가했다. 이들은 2주간의 일정을 소화하며 현장에서 보고 느낀 포드를 포드 브랜드 캠페인 사이트와 자신들의 블로그 사이트 등을 통해 실시간으로 전달했다.


체험단은 포드 본사가 위치한 미국 미시건 주 디어본 내 디자인 스튜디오, R&D 센터 등을 둘러보고, 포드의 우수한 엔진과 다양한 신기술이 탑재된 차량을 운전해 보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했으며, 유럽으로 이동, 런던 근교에 위치한 던톤 성능 시험장에서 토크 벡터링을 바탕으로 다이내믹한 성능을 자랑하는 ‘2.0L 디젤 엔진’ 포커스 등 유럽 포드의 진면목을 느낄 수 있는 친환경 기술과 드라이빙 퍼포먼스를 경험하기도 했다.


체험에 참가한 일반인 김태훈씨는 “포드 자동차의 개발과정 및 디자인을 실제로 보니, 많은 사람들이 아직도 미국차에 대해 많은 오해를 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에코부스트 엔진, 편안한 승차감을 몸소 체험할 수 있었으며, 특히 디자인에 대한 많은 투자를 통해, 혁신적인 디자인을 선보이는 것이 놀라웠다”라고 언급했다.


자동차 전문가가 아닌 순수한 일반인들을 눈과 귀를 통해 보여지고, 체험되고 또 느껴진 이번 일정의 내용들은 다이내믹한 광고 영상으로 제작되어 TV, 소셜 미디어 채널 등을 통해 지난 7월 1일부터 선보이고 있으며, 15일부터는 다양한 에피소드를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그 외에도 지하철 스크린 도어, 지면, 및 기타 다양한 커뮤니케이션 채널을 통해 소비자에게 적극적으로 알릴 예정으로 이는 한국시장에서 새롭게 도약하는 포드를 알리는 그 출발점이 될 것이다. 특히 단순히 포드에 대해 설명하기 보다는 일반인들이 직접 체험한 포드를 그대로 드러냄으로써, 광고를 접하는 소비자와의 공감대 형성에 주력했다.


포드코리아 정재희 대표이사는 “이번 브랜드 캠페인은, 포드의 브랜드 가치를 알림과 동시에 포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직접 체험을 통해 고객들과 더욱 적극적으로 소통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다. 특히 우리의 친구, 이웃, 동료들이 전하는 가감없는 포드 스토리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포드를 더욱 가깝게 느끼고 또한 포드를 새롭게 바라볼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 줄것으로 기대한다” 라고 말하며, “이번 브랜드 캠페인뿐만 아니라 향후 지속적으로 포드와 함께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전개할 예정이니, 꾸준한 관심으로 지켜봐주길 바란다”라고 끝맺었다.


서울-투-소울(Seoul-To-Soul) 캠페인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http://www.gofurther.co.kr/ko 에서 확인 할 수 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fbq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