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위젯 (블랙)

03
8
29926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0


2012 K리그 올스타, 시각장애 유소년들의 일일 축구코치 되다! News

K리그 올스타와 함께하는 ‘Seeing is Believing 유소년 축구 클리닉’ 진행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예방 가능한 실명 퇴치를 위한 스탠다드차타드의 ‘Seeing is Believing’ 캠페인 일환

- 이동국, 이근호, 김은중 선수 등 2012 K리그 올스타 전원 일일 코치로 참여

- 시각장애인 유소년 60명과 일반인 자원봉사자 60명이 함께 축구 클리닉 진행

- 사인회, 단체사진촬영 등 친밀한 대화의 시간도 마련


스탠다드차타드금융그룹은 K리그 올스타전 하루 전인 4일, 서울 월드컵경기장 내 보조경기장에서 2012 K리그 올스타와 함께 제2회 ‘Seeing is Believing 유소년 축구 클리닉’을 진행했다. 이는 스탠다드차타드가 예방 가능한 실명 퇴치를 목표로 진행하고 있는 ‘Seeing is Believing (SiB)’ 글로벌 캠페인의 일환이다.


스탠다드차타드의 ‘Seeing is Believing 유소년 축구 클리닉’은 이동국, 이근호, 김은중 선수 등 2012 K리그 올스타 선수들이 총 출동해 서울맹학교, 한빛맹학교, 강원명진학교 학생 총 6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일반인 자원봉사자 60여 명이 시각장애유소년들의 일대일 가이드로 참여했다.


K리그 올스타 선수들은 이날 축구 클리닉 진행에 앞서 김영철 시각장애인축구 국제심판과 김경호 시각장애인 축구대표에게 시각장애인축구 코칭 교육을 받고 클리닉에 참여했다. 60명의 시각장애 유소년들은 일일코치로 나선 올스타 선수들에게 드리블, 패싱, 골킥 등 기본적인 축구 테크닉을 배우는 시간을 가졌다.


축구 클리닉 종료 후, 참여 유소년들은 K리그 선수들에게 평소 궁금했던 것들을 묻기도 하고, 점자 명찰을 만지며 인사를 나누는 등 친밀감을 높이는 시간을 가졌다. 스탠다드차타드은행 소매금융부 직원들은 이날 축구 클리닉에 참여한 유소년 전원에게 운동화를 깜짝 선물하기도 했다.


스탠다드차타드은행의 소매금융을 총괄하는 크리스 드 브런(Chris de Bruin) 부행장은 이날 행사장에서 “축구는 팀워크, 열정, 나눔이 공존하는 전 세계적인 스포츠로, 스탠다드차타드가 추구하는 브랜드 가치를 상징적으로 보여준다”며, “스탠다드차타드와 K리그 올스타가 함께 하는 ‘Seeing is Believing 유소년 축구 클리닉’을 통해 시각장애 학생들이 열정과 나눔, 그리고 희망의 빛을 찾을 수 있는 시간이 되었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일일 시각장애인축구 코치로 참여한 전북 현대 이동국 선수는 “시각장애인축구가 처음이라 걱정도 좀 되었지만, 막상 아이들과 어울려 함께 공도 차고 이야기도 나누다보니 동질감을 느낄 수 있었다”며, “많은 분들이 이번 행사를 통해 우리 사회의 소외계층에 대한 관심이 조금이나마 높아졌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K리그의 유소년 축구발전프로그램을 2년 연속 공식 후원 중인 한국스탠다드차타드는, 지난해 설기현, 김은중, 홍철 선수 및 박경훈 감독과 함께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오디오북 낭독과 점자명함 만들기’ 봉사활동을 진행하는 등 K리그와 Seeing is Believing을 연계한 다양한 활동들을 지속적으로 전개하며, 사람과 지역사회를 위하는 스탠다드차타드의 ‘Here for good' 브랜드 약속을 이행해 나가고 있다. 또한, 지난해에는 리버풀FC 아카데미 코치들을 초청해 제1회 Seeing is Believing축구 클리닉도 진행한 바 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f2e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