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위젯 (블랙)

00
4
28875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0


알바 자랑스러운 순간 1위 ‘월급날!’ News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알바생들이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스스로 자랑스럽게 느껴지는 순간의 가장 중요한 키워드는 바로 ‘월급’이었다. 아르바이트 구인구직 포탈 알바몬(www.albamon.com, 대표 김화수)이 최근 알바생 346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자랑스럽다고 느낀 순간이 있었느냐’는 알바몬의 질문에 응답 알바생 중 88.4%가 ‘자랑스러운 순간이 있었다’고 입을 모았다. 알바생들이 느낀 가장 자랑스러운 순간(*복수 응답, 최대 3개)의 키워드는 ‘월급’. 하지만 성별에 따라 미묘한 차이는 감지됐다. 즉 남성 알바생의 경우 ‘첫 월급을 받았을 때(15.5%)’ 가장 자랑스러웠다고 말해 월급을 받은 것 자체에서 자랑스러움을 느꼈다고 고백했다. 하지만 여성 알바생은 ‘월급을 받아서 부모님께 드리거나 선물했을 때(16.2%)’ 자랑스럽다는 의견이 1위를 차지해 미묘한 차이를 보였다.


구체적인 알바생들의 자랑스러운 순간 순위는 어떨까? 아르바이트가 자랑스러운 순간 1위는 ‘월급을 받아 부모님께 드리거나 선물했을 때(16.2%)’가 차지했다. 이어 ‘첫 월급 받았을 때(14.0%)’가 2위를 차지한 가운데 ‘사장님께서 일 잘한다며 월급을 올려주셨을 때(9.5%)’, ‘내 힘으로 등록금을 모으는 등 목돈을 마련했을 때(5.7%)’ 등 월급을 키워드로 하는 응답이 약 절반을 차지했다.


하지만 알바생들은 본인이 업무를 잘 했을 때 이에 대한 보람도 아르바이트가 자랑스럽게 여겨지는 주요한 요인이라고 생각하고 있었다. 즉 월급을 키워드로 한 순간이 상위를 모두 차지한 가운데 ‘손님들이 고맙다고 인사했을 때(10.9%)’이란 응답이 3위에 올랐으며, ‘동료들은 못하는 일을 내가 척척 해낼 때(9.2%)’가 5위에 올랐다. 또 ‘단골 손님들이 나만 찾을 때(8.6%)’, ‘하루 쉬고 왔더니 다들 내가 없어서 힘들었다고 할 때(6.7%)’, ‘다른 가게에서 스카우트 제의할 때(6.6%)’, ‘사장님한테 칭찬받을 때(5.4%)’ 등 업무로 인한 성취감도 아르바이트를 자랑스럽게 하는 주요 요인으로 꼽혔다.


Source of news : http://gt7.kr/eid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