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위젯 (블랙)

10
8
2893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0


CJ 외식 해외매장 고객 선호도 ‘비비고 런던’ 으뜸 News

세계 곳곳에서 만나는 CJ푸드빌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CJ푸드빌이 진출한 14개 해외 도시 중 ‘영국 런던 비비고’ 선택 고객 34%로 가장 높아

- 7월 말 런던 올림픽 개막을 앞두고 런던 진출 예정인 비비고에 대한 관심 고조


전 세계에 진출한 CJ푸드빌(대표 허민회)의 다양한 브랜드 중 고객들은 오는 7월 영국 런던에 오픈 예정인 비비고에 가장 관심이 많은 것으로 드러났다.


글로벌 외식 문화 기업 CJ푸드빌 (www.cjfoodville.co.kr)은 지난 5월 29일부터 2주 간 기업 홈페이지를 통해 자사 해외 진출 국가와 브랜드를 페이스북, 트위터 등 SNS 채널을 통해 알리는 온라인 이벤트를 진행했다. 뚜레쥬르, 비비고 등 CJ푸드빌 브랜드가 진출한 해외 국가와 도시를 선택하고 그 곳에 가보고 싶은 이유를 남기는 이벤트였다.


5천 여명의 고객이 참여하며 큰 호응을 얻었던 이번 이벤트에서 특히 주목할 점은 오는 7월 영국 런던에 오픈 예정인 ‘비비고’ 브랜드를 선택한 고객이 약 34%를 차지하며 가장 많았다는 점이다. 미국, 영국 등 9개국, 12개 도시에 이미 활발한 해외 진출 중인 비비고, 뚜레쥬르와 중국에 진출 예정인 빕스, 투썸플레이스까지 4개 브랜드의 조합으로 총 14가지 다양한 예시 항목 중 선택 가능했기에 고객들의 비비고 런던점 오픈에 대한 높은 기대를 확인할 수 있었다. 2위와 3위도 싱가폴과 미국 LA의 비비고로 각각 11%와 8% 순이었다. 비비고 런던1호점은 요리 오디션 프로그램 <마스터셰프 코리아>에 심사위원으로 출연하면서 연일 화제몰이 중인 강레오 셰프를 총괄셰프로 영입하면서 눈길을 끈 바 있다.


이벤트에 참여했던 아이디 ‘Wooseok ***’는 “영국에 있을 시절 200명의 외국 친구들에게 불고기, 비빔밥 등을 만들어주었는데 이후 한식에 매료된 친구들과 한식당을 찾았으나 마땅한 곳이 없었다. 비비고 런던점이 그때도 있었으면 좋았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있다”며 비비고 런던점의 오픈을 반겼다.


아이디 ‘topazos**’는 “중국에서도 이제는 어설픈 한국 음식이 아닌 제대로 된 한국 음식을 먹을 수 있겠네요! 뚜레쥬르와 비비고, 빕스, 투썸플레이스까지 모두 만날 수 있는 베이징으로 떠나고 싶네요”라며 중국에서의 CJ푸드빌 브랜드들의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CJ푸드빌 관계자는 “7월말 개막 예정인 런던올림픽을 앞두고 런던에 진출하는 비비고 매장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매우 크다는 것을 느꼈다”며 “이러한 고객 기대에 부응해 세계 미식의 중심 도시 런던에 비비고가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1,2,3위를 모두 비비고가 차지했는데 CJ의 한식세계화 브랜드 비비고가 고객들에게 글로벌 한식 브랜드로써 성공적으로 인식되고 있는 것 같아 기쁘다”며 “CJ가 현지에 맞는 글로벌 한류 열풍을 주도하고 있는 문화 기업인 만큼 비비고, 뚜레쥬르와 빕스, 투썸플레이스 등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다양한 토종 브랜드 역시 해외에서 한국의 특별한 외식 가치를 제공하며 한류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한편 재료부터 다른 건강한 베이커리 뚜레쥬르는 지난 2004년 미국을 시작으로 현재 중국, 베트남, 필리핀, 인도네시아에 진출해 있으며 글로벌 한식 세계화 브랜드 비비고는 미국과 중국, 싱가포르에서 ‘한식 한류’를 이끌고 있다. 아울러 뚜레쥬르는 캄보디아와 말레이시아, 비비고는 영국, 빕스와 투썸플레이스는 중국에 첫 발을 내딛을 예정이다.


Source of news : http://gt7.kr/ei7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