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위젯 (블랙)

24
11
28937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0


수도권에 도시형 생활주택 분양 활발 News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안양시에 유일 보노빌과 부천시에 정다운가, 인천 남동구에 아트뷰 등 대표적..


요즘 수도권 아파트경기 침체가 지속되면서 투자자들의 자금이 수익형 부동산으로 쏠리고 있다.


소형 오피스텔이나 도시형 생활주택이 각광을 받고 있는 이유가 바로 이 때문이다. 하지만 일부지역에 공급된 상품들 중에는 공급과잉, 주차문제로 투자자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한다.


수익형 부동산에 투자를 하려한다면 몇 가지는 꼼꼼히 체크해봐야 한다. 우선 공실률이 낮은 지역인지를 체크해야 하며, 두번째는 충분한 수요가 있는지를 살펴봐야 하며, 세번째는 입지와 수익률을 체크해야 한다.


최근 이러한 요건을 갖춘 도시형 생활주택이 수도권에 속속 선보이고 있는데, 경기도 안양시에 유일 보노빌과 경기도 부천시에 정다운가, 인천 남동구에 아트뷰 등이 대표적이다.


유경종합건설은 안양일번가 노른자위 위치에 안양역 최초 도시형 생활주택 유일 보노빌(BONO VILL)을 분양하고 있다.


유일 보노빌은 안양역세권의 사통팔달 교통의 요지에 있다. 지하철 1호선 안양역이 도보 5분 거리이며, 강남역까지 54분, 여의도까지 39분, 마포와 시청이 40분대 진입이 가능하다.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와 제2경인고속도로, 1번국도 등도 가까운 거리에서 이용할 수 있다.


유일 보노빌은 쇼핑부터 공원까지 5분 생활권에 있다. 안양역, 삼덕공원, 롯데백화점, CGV, 본프라자, 2001아울렛, 안양1번가, 중앙시장, 지하상가 등 안양을 대표하는 중심상권에 위치해 있어 각종 쇼핑과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다.


유일 보노빌은 도시형 생활주택의 확실한 미래가치가 있다. 독신자와 소형가구가 증가하는데 비해, 도시형 소형주택 공급은 그대로이기 때문에 미래가치가 더욱 돋보인다.


유경종합건설 관계자는 요즘 수익형 투자상품들을 보면 예상 임대가가 시세보다 월세가10~20만원이 높다며 하지만 유일 보노빌은 현재 임대 시세만으로도 8~10%의 수익률이 나온다고 밝혔다. 분양문의: (031-469-5888)


추산종합건설은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에 도시형 생활주택 정다운가를 분양하고 있다.


정다운가는 지하 3층~지상 10층, 연면적 3163.99㎡ 규모로 도시형 생활주택 총 68가구로 이뤄졌다. 전용 14.88㎡ 단일평형으로 분양가는 8600만원선이다.


부천 더블역세권(지하철 1호선·7호선)의 핵심위치에서 도보 3분 거리로, 하루 부천역 이용고객 11만명 및 유인구 20만명의 임대수요층이 풍부하다.


추산종합건설 관계자는 원미뉴타운, 소사뉴타운 등의 개발로 이주수요의 유입이 가능하고, 부천테크노마트·부평GM대우·가산디지털단지·구로산업단지 종사자의 임대수요가 풍부해 주거와 상업 문화공간이 어우러지는 부천역의 중심에 위치해 미래가치가 뛰어나다고 말했다. 분양문의: (032-611-4046)


정동개발은 인천 남동구 구월동 인천 예술회관역 앞에 위치한 도시형 생활주택 아트뷰를 분양하고 한다.


지하 2층, 지상 13층 1개동 규모로 총 126가구가 공급된다. 인천 구월동은 중심상업지역 및 업무시설 밀집지역으로 하루 유동인구가 5만명에 달한다. 인근에 인천 시청ㆍ경찰청 등 17개의 관공서가 집중돼 있다. 삼성생명 신사옥, 현대해상, 씨티은행 본점, LIG생명, 길병원 등 기업들이 많아 배후수요가 풍부하다.


정동개발 관계자는 인천 예술회관역과 인접해 있으며 버스정류장도 가까워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하다며 차후 인천 2호선 인천시청역이 2014년 개통 예정이며, 2016년 GTX 개통까지 앞두고 있어 트리플 역세권으로 거듭나는 호재지역이다고 말했다. 분양문의 : (1588-1462)


이외에도 이안알앤씨는 서울 중구 황학동 일대에 짓는 도시형생활주택 DUO 302를 분양하고 있고, 양우건설은 서울 G밸리 지역에서 양우 내안애(愛) 애플을 분양하고 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b6b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