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위젯 (블랙)

27
6
30289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0


씨게이트, 차세대 기술 도입으로 평방인치당 1테라비트 저장용량 달성! News

가열자기기록(HAMR) 기술 도입해 향후 10년 내 60TB 용량의 하드 드라이브 출시 전망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하드 드라이브 및 스토리지 솔루션 시장의 선두 기업인 씨게이트 테크놀로지(seagate.com, NASDAQ:STX)는 업계 최초로 하드 드라이브의 평방인치 당 저장용량을 1테라비트 (1 Terabit, 1 trillion bits, 1Tb)까지 높이는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씨게이트는 이를 바탕으로 현재 하드 드라이브보다 데이터의 기록밀도가 2배가 높은 하드 드라이브를 2010년 대에 출시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며, 이후10년 이내에는 이 기술을 바탕으로 용량이 최대 60TB에 달하는3.5인치 하드 드라이브를 선보일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평방인치 당 1테라비트의 용량은 1조 비트(bit)의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다는 것으로, 은하계의 별의 숫자(2천억개~4천억개로 추정)보다 더 많은 데이터를 불과 1평방 인치의 디스크 표면 위에 저장할 수 있는 놀라운 성과다.


씨게이트가 이처럼 획기적인 평방인치당 저장용량을 달성할 수 있었던 것은 차세대 기록 기술인 가열자기기록 (HAMR: heat-assisted magnetic recording) 기술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다.


현재 하드 드라이브에서 사용하고 있는 기술은 수직자기기록(PMR: Perpendicular Magnetic Record) 방식으로, 디지털화된 데이터의 스펙트럼을 드라이브 내부에 있는 회전 플래터의 자기 디스크 면에 수직으로 자화시켜 정보를 기록하는 기술이다. 2006년에 소개된 이 PMR 기술은1956년에 개발되어 하드 드라이브에 사용되었던 수평 자기 기록 방식(longitudinal recording)을 대체한 기술로, 향후 수 년내에 그 용량 한계(약 평방인치당 1테라비트)에 도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씨게이트의 헤드 및 미디어 연구 개발 담당 마크 리 수석 부사장은 "소셜 미디어, 검색 엔진, 클라우드 컴퓨팅, 리치 미디어 등 대용량의 데이터를 필요로 하는 애플리케이션의 꾸준한 증가가 대용량 스토리지에 대한 수요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라고 말했다. 또한 다양한 매체 및 기타 대용량 데이터를 필요로 하는 응용프로그램들의 꾸준한 성장이 방대한 스토리지 용량에 대한 수요를 지속적으로 유발할 것이라 전망하며, "HAMR와 같은 하드 디스크 드라이브 기술의 혁신은 향후 좀 더 데이터 집약적인 애플리케이션의 개발을 가능하게 하고, 전 세계적인 기업과 소비자의 디지털 콘텐츠 의 사용, 관리, 저장 방법을 변화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하드 드라이브 제조 업체들은 단위 면적당 용량을 늘리기 위해 디스크 플래터의 데이터 비트를 줄여 1평방 인치의 디스크 공간에 더 많은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도록 해 왔다. 디스크 표면에서 데이터 비트를 고정하는 동심원인 데이터 트랙을 좀 더 조밀하게 만드는 방식을 활용하기도 한다. 이 둘 중 어떤 방식을 쓰든지 저장 밀도를 높이는데 있어 중요한 것은 비트가 지니는 자성의 간섭으로 인해 데이터가 엉키지 않도록 하는 것이다.


씨게이트는 HAMR 기술을 활용해 한 때 불가능으로 여겨졌던 리니어 비트 용량을 최대 인치 당 2백만 비트까지 얻었으며, 이를 통해 평방인치 당 1조 비트, 즉 1TB의 용량을 확보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는 현재 평방인치 당 용량이 최대 620기가비트가 한계인 것에 비해 무려 55%가 증가한 수치다.


오늘날 3.5인치 하드 드라이브의 최대 용량은 3TB며, 1인치당 약 620기가비트다. 2.5인치 드라이브는 750GB, 즉 약 1인치 당 500기가비트가 최대 용량이다1평방인치당 1테라비트 용량을 약간 넘는 HAMR 1세대 드라이브에서는 3.5인치의 경우 6TB, 2.5인치는 2TB로 이 최대 용량을 두 배 이상으로 증가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 이 기술은 개발 가능 용량을 이전과는 차원이 다른 수준으로 증가시키는데, 이론 상 면적 당 밀도의 증가 범위는 1인치당 5테라비트~ 10테라비트이다. 이로써3.5인치 드라이브는 30TB~60TB, 2.5인치 드라이브는 10~20TB에 이를 수 있다.


이번 씨게이트의 1 인치 당 저장밀도 1 TB 기술 개발로, 씨게이트의 업계 최초 기술 개발의 역사에 또 하나의 업적을 추가하게 됐다. 씨게이트가 만들어온 최초의 역사는 다음과 같다:

- 1980년: ST-506. 최초의 하드 드라이브로 5.25인치의 크기. 현대 PC의 선구자인 초기 마이크로 컴퓨터에 사용될 만큼 크기가 작았다. 5MB 드라이브의 가격은1500 달러였다.

- 1992년: 최초의 7200RPM 하드 드라이브, 바라쿠다® (Barracuda®) 드라이브

- 1996년: 최초의 10000RPM 하드 드라이브, 치타® (Cheetah®) 드라이브

- 2000년: 최초의 15000RPM 하드 드라이브, 치타 하드 드라이브

- 2006년: 모멘터스® 5400.3 드라이브 (Momentus®), 2.5인치 노트북 드라이브로 세계 최초로 수직자기기록(PMR) 기술을 적용

- 2007년: 모멘터스 FDE (Full Disk Encryption) 드라이브, 업계 최초 자체 암호화 드라이브

- 2010년: 모멘터스 XT 드라이브, 최초의 솔리드 스테이트 하이브리드 하드 드라이브, 전통적인 회전 매체와 낸드플래시를 결합시켜 솔리드 스테이트 드라이브(SSD)에 필적하는 속도 제공


씨게이트는 블루밍턴 (미네소타 주), 그리고 프레몬트 (캘리포니아 주) 의 미디어 연구 개발 센터에서 재료 과학과 근접장 광학(near-field optics) 분야의 획기적 기술인 1인치 당 테라비트 기술을 달성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awv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