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위젯 (블랙)

04
19
29026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0


지역 별미를 재현한 제품 인기 News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가정에서 만들기 어려운 별미음식을 쉽고 간편하게 만들 수 있어

- 집에서 요리해 먹는 가정 증가로 경제성과 지역음식의 대중성에도 기인

- 지역 특화음식을 컨셉트로 한 제품들 매출 급증


특정 지역의 대표 유명 음식을 컨셉트로 한 제품들이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지역의 유명한 음식을 마케팅 포인트로 내세운 제품들은 가정에서 만들기 어려운 별미음식을 쉽고 간편하게 맛을 낼 수 있어 소비자들로부터 인기를 얻고 있다. 경제불황에 생활물가까지 상승하면서 외식을 줄이는 대신 직접 집에서 요리해 먹는 가정이 늘면서 경제성과 함께 지역 특화음식의 대중성에도 기인하고 있다.


지난해 샘표에서는 경북 안동지역의 명물인 찜닭을 쉽게 만들 수 있는 안동 찜닭 소스를 출시했다. 샘표 안동 찜닭 소스는 재료준비에 손이 많이 가고 만들기 어려운 안동 찜닭을 집에서도 쉽고 간편하게 만들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해 지난해 4월 출시 이후 지금까지 매출이 173% 상승하며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 제품은 손질한 닭에 당면과 함께 안동 찜닭 소스만 넣으면 맛있는 안동 찜닭이 완성될 정도로 만드는 방법도 간편하다. 특히 마늘, 생강 등 국산 양념에 샘표 양조간장으로 맛을 내어 정통 안동 찜닭의 매콤달콤하고 담백한 맛을 더욱 살렸다.


하얀 국물 열풍과 함께 라면업계의 지각변동을 이끈 삼양식품의 나가사끼 짬뽕은 일본 나가사키 지역의 명물인 나가사끼 짬뽕을 모티브로 삼았다. 1890년대 후반 처음 등장한 나가사끼 짬뽕은 돼지뼈와 닭뼈를 푹 고은 후 하얀국물을 내고 각종 해물과 야채를 얹어 만든 것에서 유래되었다. 삼양식품의 나가사끼짬뽕은 담백한 육수를 살리면서도 청양고추를 더해 국내 소비자의 입맛에 맞게 재현했다. 나가사끼 짬뽕은 봉지면을 기준으로 지난달 2천100만봉지를 판매해 120억원의 매출을 올리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CJ 제일제당의 백설 사리원 불고기는 황해도 사리원 지역에서 유명한 북한식 불고기 양념을 재현했다. 사리원 불고기는 서울식, 광양식과 함께 3대 불고기로 꼽히며, 시중에 나와있는 기존 양념장 중에 북한식 양념장을 재현한 제품은 없었다. 사리원 불고기는 쇠고기를 얇게 저며, 양념에 미리 재우지 않고 소스와 바로 섞어 익혀먹는 것이 특징이다. 백설 사리원 불고기는 쇠고기 본래의 맛을 즐길 수 있도록 양념의 강한 맛을 줄이고 과일과 야채의 비중을 늘려 불고기 매니아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대상FNF 청정원의 청정원 한치슈마이는 일본식 딤섬을 컨셉트로 하고 있다. 외관은 하얀 꽃송이를 연상시키며, 입안에 넣었을 때는 쫄깃하고 부드러운 식감을 자랑해, 남녀노소 별미간식으로 손꼽히며 영양간식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

찜 혹은 튀김으로 즐길 수 있으며. 조리법이 간단해서 다양하고 이색적인 요리가 필요할 때 이용하면 좋다.


식품업계 관계자는 제품의 카테고리가 세분화되면서 맛과 편리성을 강조한 제품들이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며 지역의 별미음식들이 대중화되고 물가상승이 이어지면서 가정에서 쉽고 간편하게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제품들이 인기를 얻을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ajh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