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계 위젯 (블랙)

09
16
3041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블랙)

0


대우조선해양, 초대형 FPSO 1기 수주 성공 News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인펙스(INPEX) 社로부터 약 20억 달러에 수주

- 익시스(Itchys) 유전필드에서 운영…일일 생산량 8만 5천 배럴


대우조선해양(dsme.co.kr, 대표이사 남상태)이 초대형 부유식 원유 생산, 저장 및 하역설비(Floating Production, Storage & Offloading Unit; FPSO) 1기의 수주에 성공했다.


지난 8일 대우조선해양은 인펙스(Inpex) 社로부터 FPSO 1기를 수주 받았다고 밝혔다. 총 계약 금액은 약 20억 달러로, 원화로는 약 2조 2천억 원이 넘는 초대형 계약이다. 이는 대우조선해양의 단일 프로젝트 수주 중 지난 2007년 수주한 21억 달러의 파즈플로 FPSO에 이은 두 번째 기록이다.


운영될 필드 이름을 따 익시스(Ichthys) FPSO라 이름 붙여진 이 설비는 길이 336 미터, 폭 59 미터에 무게는 약 11만 톤에 달하며, 하루 8만 5천 배럴의 원유를 생산하고 최대 114만 배럴의 원유를 저장할 수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2016년 4월까지 발주사 측에 인도할 계획이며, 인도 후에는 호주 북서쪽 800 킬로미터 해역에 위치한 익시스(Ichthys) 필드에서 운영될 예정이다.


이번 프로젝트에서 대우조선해양은 FPSO의 선체 부분(Hull)과 상부구조물(Topside) 부분을 설계부터 구매, 생산, 설치, 시운전까지 모든 공정을 자체 기술로 수행하는 턴키(Turn-key) 방식으로 수주했다.


특히 이번 수주는 지난 번 파즈플로 FPSO 건조 당시 대우조선해양이 보여준 성공적인 프로젝트 수행 역량을 바탕으로 이뤄낼 수 있었다. 당시 대우조선해양은 계획대비 22일 앞서 첫 원유생산에 성공하는 등 뛰어난 FPSO 건조 프로젝트 수행력을 입증한 바 있다.


한편 이번 FPSO 프로젝트엔 신한기계가 근로자 거주구역을, 중국 DSSC(대우조선해양 산동유한공사)가 플레어 타워(Flare Tower)를, 그리고 삼우중공업은 관로선반(Pipe-rack) 제작을 담당하는 등 대우조선해양의 각 가족사들도 FPSO 제작에 참여할 계획이다.


이에 대해 남상태 대표이사는 고부가가치 복합 공사인 FPSO를 턴키 방식으로 건조하기 위해선 상부구조물과 선체를 포함한 종합적인 건조 능력이 필수라고 말하며 다수의 FPSO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경험과 이를 뒷받침해주는 그룹으로서의 역량이 빛을 발했다고 평했다.


한편 현재까지 대우조선해양은 총 7척/기, 약 27억 6천만 달러 상당의 선박과 해양구조물을 수주하며 순조로운 수주 행진을 이어나가고 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aes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